일반인

Home > 일반인

평택 편의점 차량 돌진 30대 운전자 구속여부 오늘 결정

딸 사생대회 공모 문제로 수개월 갈등 겪다 편의점으로 차량 돌진

작성일 : 2020-09-17 10:01 수정일 : 2021-10-29 15:08

 

경기 평택시에서 편의점을 차량으로 들이받고 난동을 부린 30대 여성의 구속 여부가 17일 결정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기 평택경찰서는 이날 오전 11시 특수상해, 특수재물손괴 등 혐의를 받는 A(38·여) 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이 수원지법 평택지원에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심사 결과는 이르면 이날 저녁께 나올 예정이다.

앞서 경찰은 전날 오전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한 바 있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6시께 평택시 포승읍의 한 편의점에서 골프채를 들고 점주 B(36·여) 씨를 위협하고 이후 자신의 제네시스 승용차를 운전해 편의점 내부로 돌진한 혐의다.

A씨는 출동한 경찰의 제지에도 차에서 내리지 않고 난동을 부리다가 경찰이 공포탄을 발포한 뒤에야 제압돼 현행범 체포됐다.

A씨와 B씨는 같은 동네에 살면서 3년가량 서로 잘 알고 지낸 사이로, 지난 5월 해당 편의점 본사에서 진행한 어린이 사생대회와 관련해 B씨가 자신의 딸 그림을 고의로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A씨가 오해해 갈등이 시작된 것으로 경찰 조사결과 나타났다.

A씨는 지난 6월에도 해당 편의점을 찾아가 난동을 부리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도 욕설해 모욕과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돼 현재 재판이 진행중에 있던걸로 알려 졌다.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저작권자 © 퍼스널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