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ome > 건강

서울 어제 219명 신규 확진…사망자 3명 늘어

서울 어제 219명 신규 확진…사망자 3명 늘어

작성일 : 2020-12-14 10:18

저녁 시간 선별진료소 찾은 시민들

저녁 시간 선별진료소 찾은 시민들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접수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400명에 육박하는 역대 최다 기록을 쓴 뒤 주말 검사가 반영된 13일 확진자는 200명대로 내려왔다.

하지만 이는 주말 검사 건수가 크게 줄어든 영향이어서 긴장의 고삐를 풀 수 없는 상황이다.

14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13일) 서울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219명으로, 역대 최다 기록이었던 12일의 399명보다는 많이 줄었다.

다만 서울시가 집계한 12일의 검사 건수(잠정치)는 1만2천7건으로 11일 1만6천494건보다 27%가량 줄었다. 12일이 토요일로, 주말 검사 건수는 평일보다 많이 감소해 확진자 수 역시 금요일보다 줄어드는 경향을 보인다. 그간의 패턴을 고려하면 이번 주 월요일의 검사 결과가 나오는 16일부터는 확진자 수가 다시 급증할 수 있다.

13일 기록한 219명 역시 적지 않은 숫자로, 지난 2∼12일 잇따라 기록한 역대 일일 확진자 수 1∼11위에 이어 12위에 해당하는 규모다.

서울 내 코로나19 사망자도 급증하고 있다.

13일 하루 동안 사망자가 3명 늘어 누적 112명이 됐다.

이날 0시 기준 서울 확진자 누계는 1만2천406명이다. 격리 치료 중인 환자가 4천721명,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사람은 7천573명이다.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