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Home > 정책

與 "추경 조속편성, 전국민·선별지급 모두 반영"

작성일 : 2021-02-04 11:04

민주당 홍익표 정책위의장

민주당 홍익표 정책위의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은 전국민 재난지원금과 선별지원금 예산을 모두 반영한 추가경정예산을 조속히 편성하겠다는 방침을 4일 밝혔다.

홍익표 정책위의장은 이날 정책조정회의에서 "당은 정부와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빠른 시일 내 추경을 편성할 예정이며, 그 추경에는 전국민 지급과 함께 선별적 지급을 두텁게 반영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는 "전국민 재난지원금과 선별 지원금 병행은 경제적 방역의 전면에 국가가 앞서 나서야 한다는 뜻"이라며 "국민을 살리는 것이 국가의 책무인 만큼 필요하다면 국가가 국민을 대신해 빚을 지고 국민에게 힘이 될 시기"라고 강조했다.

재정건전성 악화 우려와 관련해선 지난해 기준 한국의 국가채무비율이 44% 수준으로 일본(241.6%), 미국(128%), 독일(73.9%)에 비해 양호하다면서 "여전히 국민과 경기 진작을 위해 재정의 역할을 보다 확대할 여지를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발언하는 민주당 홍익표 정책위의장

발언하는 민주당 홍익표 정책위의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정책위의장이 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2.4 jeong@yna.co.kr

이를 위해 '국민생활기준 2030 범국민특위'를 설치해 아동수당 지급 대상 확대, 전국민 상병수당 도입, 온종일 돌봄 확대, 공공 노인 요양시설 확충 등의 제도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홍 정책위의장은 "아동수당법 개정을 적극 검토하겠다"며 "지급 연령을 각각 13세, 16세로 상향하는 개정안이 발의돼 있는데 선진국 수준인 만 18세로 명시한 별도의 개정안 발의를 추진하고, 사회적 합의를 모아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