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인

Home > 의료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발생 현황 (2월 5일, 9시 기준 1보)

- 환자 2명(17, 18번째) 추가 확인 -

작성일 : 2020-02-05 11:44 수정일 : 2021-10-29 11:38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0년 2월 5일 오전 9시  현재, 전일 대비 2명의 추가 환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17번째 환자(38세 남성, 한국인)는 컨퍼런스 참석 차 싱가포르 방문(‘20년 1월 18일~24일) 후에 행사 참석자 중 확진자(말레이시아)가 있다는 연락을 받고, 2월 4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진료 후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경기북부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검사 결과 2월 5일 양성으로 확인되었다. 18번째 환자(21세 여성, 한국인)는 16번째 확진자의 딸로 격리 중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실시한 검사 결과 2월 5일 양성으로 확인되었다.

 

추가 확진 환자들에 대해서는 현재 역학조사 및 방역조치가 진행 중으로, 역학조사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홈페이지 (www.mohw.go.kr, 상단배너 '선별진료소 운영 의료기관 명단보기'),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www.cdc.go.kr, 상단배너 ‘선별진료소’)

 

의료기관과 약국은 수진자자격조회(건강보험자격), ITS(해외여행력 정보 제공프로그램), DUR(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를 통해 접수, 문진, 처방・조제 단계별로 내원 환자 해외 여행력 확인을 철저히 해달라고 강조하고, 의심환자 진료시 마스크 등 보호구를 착용하는 등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의료기관 행동수칙” 준수를 다시 한 번 강조했다. 일반 국민들도 손씻기 철저, 기침 예절 준수 등 일상 생활에서 감염병 예방수칙을 꼭 지켜달라고 당부하고, 의료기관에서 실시하고 있는 면회객 제한 등 감염관리 조치에도 적극 협조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예방 국민 행동수칙 >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마스크 착용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후베이성 등 중국 방문 후 의심증상 발생 시 관할보건소 또는 1339 문의

중국 여행력을 의료진에게 알려주기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예방 의료기관 행동수칙 >

 

호흡기 질환자 진료시 마스크 등 보호구 착용

의심되는 호흡기 질환자 내원 시 선별진료 철저 (여행력 문진 및 DUR 활용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의심될 경우 관할 보건소로 신고

 
 
“ 저작권자 © 메디컬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보도자료는 관련 발생 상황에 대한 정보를 신속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저작권자 © 퍼스널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