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Home > 정책

문 대통령, 폭우 피해 전남 장흥 등 특별 재난지역 선포

“일상 복귀 어려움 없도록 신경 써달라”

작성일 : 2021-07-22 16:37 작성자 : 김수희 (kmaa777@naver.com)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영상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기록적인 폭우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전남 장흥군·강진군·해남군 3개 군과 전남 진도군의 진도읍·군내면·고군면·지산면 4개 읍·면에 대해 특별재난지역을 선포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은 지난 7월 5일부터 4일간 발생한 호우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전남지역의 신속한 복구와 피해 수습 지원을 위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재가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최근 폭염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지난 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무더위 속에서 일상생활로 복귀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각별히 신경을 써달라”고 당부했다고 박 대변인이 전했다.

이번 특별재난지역 선포는 지자체의 건의 직후 정부 합동으로 피해조사를 실시해 선포 기준액 초과 여부를 판단해 이뤄졌다. 특별 재난지역에는 피해시설 복구와 피해주민 생활 안정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복구비 가운데 지방비 부담분의 일부를 국고에서 추가 지원한다.

또한 해당 지역에서 주택 피해, 생계수단 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는 생계 구호 차원에서 재난지원금과 함께 전기요금 감면을 비롯해 각종 공공요금 감면 혜택이 주어진다.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