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경찰, ‘뇌물수수 혐의’ SH 본사 등 압수 수색

분양권 거래 업자에 정보 제공 의심

작성일 : 2021-04-23 10:23 작성자 : 우세윤 (kmaa777@naver.com)

SH공사 압수수색 [연합뉴스자료사진]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가 23일 오전 9시 30분께부터 서울주택토지공사(SH) 본사와 지역센터 2곳 등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경찰은 부동산 투기와 관련된 첩보를 수집하던 중 SH 직원들이 택지지구 내에서 분양권 거래 업자들에게 뇌물을 받은 정황을 포착해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SH 직원들의 뇌물수수 의혹에 대한 경찰의 압수수색은 처음 있는 일이다. 현재까지 입건된 피의자는 총 3명이며 모두 SH 현직 직원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이들 SH가 개발하는 택지지구 내 부동산 업자들과 유착해 정보 등을 제공하고 그 대가로 금품과 향응을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압수수색을 통해 관련 자료를 확보해 금품과 향응에 직무 관련성이 있는지 여부와 유착 규모, 시작 시기 등을 파악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으로 파악한 자료를 분석하고 관련자들을 불러 조사할 방침”이라며 “향후 수사 대상이 더 확대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