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ome > 건강

화이자, 임신부 대상으로 코로나19 안전성 시험

작성일 : 2021-02-19 10:26 작성자 : 우세윤

임신부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임신부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미국의 제약회사 화이자가 임신부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에 들어간다.

로이터통신은 18일(현지시간) 화이자가 임신 24~34주 임신부를 대상으로 임상 2/3 시험을 실시한다는 계획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화이자 측은 임상시험에는 7~10개월이 소요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임상시험이 끝나면 현재 시중에 나와 있는 코로나19 백신이 임신부에게 안전한지 여부가 확인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임신부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는 것이 안전한지 여부를 놓고 혼란이 가중되는 상황이다.

세계보건기구(WHO)는 감염 위험이 크거나 기저 질환이 있는 임신부가 아니라면 백신을 접종하지 않는 것이 낫다고 권고했지만, 미국의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의사와 상담한 뒤 접종할 수 있다는 권고문을 냈다.

국내에도 임신부 확진자가 발생하는 가운데, 이번 소식으로 사람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임상시험 결과에 따라 국내 임신부의 접종가능 여부도 재검토가 필요할 것이다.

한편 화이자는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도 조만간 별도의 임상시험을 실시해 어린이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해도 안전한지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