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Home > 정책

정총리 "실내체육시설 운영금지 형평성 보완해야"

헬스장은 안되고 태권도장은 되고...

작성일 : 2021-01-06 10:11 작성자 : 최정인

중대본 회의 주재하는 정세균 총리

중대본 회의 주재하는 정세균 총리

정세균 국무총리가 6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6일 이번주 관계부처 합동으로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을 가동한다고 밝히며

"상세한 접종 계획이 수립되는 대로 국민께 보고드리겠다"고 전했다.

정 총리는 이날 서울시청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시행착오를 겪는 국가를 반면교사 삼아 백신 도착 순간부터 최종 접종과 사후관리까지 하나하나의 과정을 빈틈없이 준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서둘러 백신 접종에 나섰던 나라 상당수가 준비 부족으로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며 "정부는 방역을 더욱 탄탄히 다지면서 이르면 다음 달부터 시작될 백신 접종을 치밀하게 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정부가 고심 끝에 정한 기준이지만 현장에서 받아들여지지 못한다면 보완해야 한다"며 "기준 자체보다 이행과 실천이 중요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