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Home > 산업

중소기업은 한국 경제의 '9983'…전체 기업의 99%·근로자 83%

중기부, 2018년 말 기준 첫 국가 공식통계 발표

작성일 : 2020-10-28 12:30 작성자 : 최정인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2018년 말 기준 중소기업이 전체 국내 기업 중 99%를 차지하고 근로자의 83%가 중소기업을 다닌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벤처기업부가 28일 발표한 2018년 기준 중소기업 기본통계에 따르면 중소기업 수는 2017년 630만개에서 2018년에는 663만9천개로 5.4% 증가했다. 전체 기업 중 중소기업이 차지한 비중은 99.9%로 2017년과 같았다.

중소기업 업종은 도·소매업(24.9%), 부동산업(16.8%), 숙박·음식점업(12.0%) 등의 순으로 많았다. 2017년과 비교하면 부동산업 비중은 1.3%포인트 늘었고 도·소매업(-0.7%포인트), 숙박·음식점업(-0.4%포인트) 비중은 줄었다.

중소기업 종사자 수는 2018년 1천710만명으로 2017년(1천669만명)보다 2.5% 늘었다. 전체 기업종사자 중 차지하는 비중은 83.1%로 역시 2017년과 같아 중소기업이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표현하는 '9983'도 그대로 유지됐다.

전체 중소기업에서 업종별 비중은 제조업(19.6%), 도·소매업(19.2%), 숙박·음식점업(10.3%) 순으로 높았다. 전년과 비교했을 때 부동산업(0.7%포인트), 숙박·음식점업(0.2%포인트) 등의 비중은 증가했고 건설업(-0.7%포인트),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임대서비스업(-0.5%포인트) 등의 비중은 감소했다.

2018년 중소기업 현황
2018년 중소기업 현황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업종별 매출액 비중은 도·소매업(33.8%), 제조업(27.7%), 건설업(11.3%) 순이었다. 전년 대비 숙박·음식업(0.2%포인트), 정보통신업(0.1%포인트) 등의 비중은 증가하고 건설업(-0.3%포인트), 제조업(-0.2%포인트) 등은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서울·인천·경기) 소재 중소기업이 338만8천개로 전체 기업의 51.0%를 차지했다. 수도권 소재 중소기업 비중은 2017년보다 0.3%포인트 증가했다.

수도권 소재 중소기업 종사자는 92만6천명으로 전체 중소기업 종사자 중 54.0%에 달했고, 매출액 비중은 전년 대비 0.5%포인트 증가한 58.3%였다.

이번 통계는 지난해 시범 작성된 이후 올해 8월 국가통계로 승인받아 나온 첫 중소기업 공식통계다.

중기부에 따르면 이번 통계는 국내 모든 기업을 포괄하는 자료인 '기업통계 등록부'를 기반으로 작성돼 기업 관련 통계 중 포괄범위가 가장 넓다.

또 지난해 시범 작성 때 발표했던 기업 수와 종사자 수 외에 매출액을 추가해 중소기업 규모와 분포현황을 보다 거시적으로 파악할 수 있게 됐다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정연호 중기부 통계분석과장은 "중소기업의 현황을 파악할 수 있는 최초의 공식통계로 그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 중기부에서 생산하는 각종 통계의 기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