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Home > 일반

경기도, 어제 신규확진 50명…병원·직장 등서 산발감염 지속

부천 통신판매업체 6명·시흥 센트럴병원 3명…감염경로 불명 20%

작성일 : 2020-09-10 10:33 수정일 : 2020-09-10 10:38 작성자 : 한국뉴스프레스

경기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9일 50명이 발생해 10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가 3천792명이 됐다고 밝혔다.

대규모 집단감염 사례인 서울 사랑제일교회와 광복절 서울 집회 관련 신규 확진자는 확연하게 줄어들었으나 병원, 요양원, 직장 등에서 새로운 소규모 감염 사례가 이어졌다.

병원·요양원 감염 (CG)
병원·요양원 감염 (CG)

[연합뉴스TV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부천의 한 통신판매업체에서는 8일 첫 확진자가 나온 후 접촉자 조사에서 6명이 더 나와 도내 확진자가 7명으로 늘었다.

시흥 센트럴병원 관련해서도 입원 환자 3명이 더 확진돼 8일부터 현재까지 총 4명이 확진됐다.

또 수도권 온라인 산악카페 모임과 관련 3명(누적 13명), 광명 봉사단체 나눔누리터 관련 1명(누적 21명), 광복절 도심 집회 관련 1명(누적 123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는 이날 추가로 나오지 않았다.

감염경로를 조사 중인 불분명 환자는 20%인 10명이었으며 사망자는 2명이 나와 도내 누적 사망자는 51명으로 늘었다.

10일 0시 기준 도내 코로나19 치료 병원 병상 645개 중 470개가 채워져 가동률은 72.9%다.

경증환자를 치료하는 생활치료센터(4곳) 가동률은 39.4%다.

 

 

[그래픽]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그래픽]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0일 0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55명 늘어 누적 2만1천743명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