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ome > 건강

"혈압약, 암 위험과 무관"

작성일 : 2020-09-08 10:06 작성자 : 한국뉴스프레스

ⓒ이미지 아이클릭아트

 

연합뉴스에 따르면 영국 옥스퍼드대학 의대의 엠마 코플란드 역학 교수 연구팀이 총 26만명이 대상이 된 31건의 임상시험 자료를 종합 분석한 결과 혈압약이 암 위험 증가와는 무관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팀은 ▲ 안지오텐신 전환효소(ACE) 억제제 ▲ 안지오텐신-2 수용체 차단제(ARB) ▲ 베타 차단제 ▲ 칼슘 통로 차단제 ▲ 이뇨제 등 5가지 계열의 혈압약과 암 발생, 암 사망 위험 사이의 연관성을 분석했다.

그 결과 5 계열 혈압약 하나하나가 유방암, 대장암, 폐암, 전립선암, 피부암 등 모든 형태의 암 발생 위험 또는 이로 인한 사망 위험과 무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혈압약을 오래 복용해도 암 위험은 높아지지 않는다는 사실도 밝혀졌다.

이 결과는 모든 혈압약이 암에 관한 한 안전하다는 증거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연령, 성별, 체중, 흡연, 과거의 혈압약 복용 등 다른 변수들을 모두 고려했지만, 이 결과에는 변함이 없었다.

혈압약과 암 사이의 연관성은 오래전부터 논란이 되어 왔다. 연구 결과들이 일관성이 없고 서로 엇갈리게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 연구 결과는 유럽 심장학회(ESC: European Society of Cardiology) 연례 학술회의(화상회의)에서 발표됐다.

 

“ 저작권자 © 한국뉴스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