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상세 보기

Home > 기사 상세 보기

부천하이맨비뇨기과 , 상동역 비뇨기과

결혼전 예비신랑들도 웨딩검진을 받아야 하는 이유

작성일 : 2019-05-08 14:19 수정일 : 2019-06-13 11:24 작성자 : 최정인


ⓒ사진 부천하이맨비뇨기과 민동석 대표원장

 

어느덧 추운 겨울이 지나고 화창한 봄날이 찾아왔다. 본격적인 결혼 시즌을 앞둔 요즘, 결혼 전 예비 신랑 신부의 건강검진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하지만 여전히 신부에 비해 신랑의 경우는 건강 검진을 소홀히 하는 경향이 크다. 그 이유는 남성의 경우 직접적으로 임신, 출산과 상관이 없다는 인식 때문이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실제로 이와 다르다고 전했다. 여성 못지않게 남성에게도 '웨딩검진'이 꼭 필요하다고 전하는데 올 7월 결혼을 앞둔 한모씨(33세)도 부천 상동에 위치한 하이맨비뇨기과를 찾아 문의를 하였다.

상동역 인근에 위치한 부천하이맨비뇨기과 민동석 대표원장은  “
실제로 결혼은 사랑 외에도 현실적인 많은 문제들을 함께 해결하고 이겨나가야 하는 중대사다. 특히 연애할 때는 몰랐던 건강문제는 결혼 후 커다란 고민거리가 될 수 있다”며, “현명한 신혼부부라면 여러 가지 성병에 대한 자세한 진단과 치료를 등한시 해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흔히 대부분의 남성들은 부부관계 시 콘돔만 잘 착용해도 성병예방이 가능하다고 생각하지만, 바이러스로도 감염되는 성병들도 다수 있기 때문에 스스로 안전하다는 생각은 금물이다.

성병은 종류도 무척 다양한데 에이즈, 매독, 임질, 요도염, 곤지름, 헤르페스, 비특이성 요도염, 옴, 사면발이, 음부포진 등이 있다. 성병에 걸리게 되면 균주에 따라 증상이 다양하지만 소변을 볼 때 요도가 따갑고 아프거나 간질거리는 통증이 생기기도 하고 빈뇨나 잔뇨감 등의 가벼운 증상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증상이 가볍다고 해서 오랫동안 참다 보면 만성 전립선질환 등과 같은 질환이 함께 생길 수도 있고, 무엇보다 신부에게 질염이나 골반염 등을 일으키는 가장 중요한 요인이 될 수 있으므로 철저하게 검진하고 치료를 받아야 한다. 


성병 검진은 보통 혈액검사나 소변검사, 음낭초음파검사, 세균성전린선염검사, 정액검사, 외성기 검사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성병균과 일반 세균을 배양, 성병의 일종인 클라미디어, 유레아 플라즈마, 마이코플라즈마, 트라코모나스 감염 여부 등은 multi-PCR 소변배양 검사로 확인하기도 한다.

 

 

부천 상동역 인근에 위치한 하이맨비뇨기과 민동석 대표원장은 "다양한 성병들은 대다수가 긴 잠복기간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지금 당장은 심각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더라도 의심사항이 있으면 감염여부를 체크해 봐야 하고, 결혼식을 앞두고 있다면 웨딩검사를 통해 성병검사 및 불임검사, 전립선검사 등을 받는 것이 건강한 신혼생활을 누릴 수 있는 방법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 저작권자 © 매디컬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홈페이지 : http://www.highmanbch.com/

2. 진료시간 :
평일 오전 09:30 ~ 오후 07:00

토요일 오전 09:30 ~ 오후 04:00

점심시간 오후 12:00 ~ 오후 01:00

※야간,공휴일 예약진료 가능

3. 주소 : 경기도 부천시 상동로 87 (상동,가나베스트타운3) 403호

4. 대표전화 : 032-329-7580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