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상세 보기

Home > 기사 상세 보기

삼성안과, 산본안과, 백내장

백내장과 노안의 차이, 치료시기가 중요 합병증 유발할 수 있어 …

작성일 : 2020-06-08 17:26 작성자 : 최정인

사람은 누구나 늙고 세월이 지나면 신체적으로도 몸의 변화가 생겨 노화가 진행된다. 그중 눈의 노화 현상은 돋보기가 없으면 글씨를 읽기 어렵거나, 다가오는 아는 사람을 알아보는 데 한참 걸리거나, 눈을 자꾸 비비는 경우엔 안과 검진을 받고 시력에 이상이 있는지 확인해봐야 된다. 나이가 많은 중, 장년층들에게도 나타는 현상이나 요즘에는 젊은 연령층에서도 비교적 드문 경우이긴 하나 백내장이 발생하곤 한다. 스마트폰과 같은 전자기기의 장시간 사용과 업무 스트레스로 인한 눈의 피로가 상승하여 발생하기도 하며, 가족력과 같은 유전적인 원인도 있다.

 

 
ⓒ사진 메디컬코리아뉴스 삼성안과 산본 맹효성 대표원장


산본에 위치한 삼성안과 맹효성대표원장은 이렇게 전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노안으로 착각해 대수롭지 않게 넘어가는 경우가 많은데 백내장의 경우 증상이 유사하고 비슷하여 방치를 해두었다가 수술 자체가 어려워질 수 있으며, 합병증을 동반한 질병이 발병할 수 있는 확률도 높아져 안과 검진을 통해 조기 진단을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이러한 증상이 발생했을 경우 안과를 방문하여 정확한 검진을 받는 것이 좋은데 우선 약물 요법으로 진행하는 방법이 있다. 점안약과 내복약이 있는데, 한쪽 눈만 보이거나 몸이 수술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거나 시력장애가 심하지 않은 경우에는 백내장 약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수술적 요법이 있는데 백내장의 경우 너무 장시간 방치해두지 않은 상황이라면 급하게 수술을 할 질병은 아니다. 시력이 0.5 이하로 떨어지거나 직업에 지장이 있다고 판단이 되면 모든 경우에 수술을 받을 수 있으나 동공이 희게 될 때까지 수술을 하지 않을 경우엔 녹내장이 생기게 되어 수술하기가 더욱 어려워질 수 있다.


 


마지막으로 레이저치료로 백내장 수술 이후에 다시 발생된 백내장에 한하여 효과가 있는데 치료 후에는 갑작스러운 안압 상승이나 망막 손상이 일어날 수 있으며 이 경우에는 전문의의 처방을 받아야 한다. 입원이 필요하지 않아 수술로 외래에서 치료가 가능하다.


백내장은 초기에 발견하면 약물치료로 진행을 지연 시킬 수 있으나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서는 정기적으로 증상의 진행 정도를 파악해보고 적당한 시기에 수술을 하는 것이 좋고 40대 이후에는 정기적으로 안과 검진을 받아보고 사전에 미리 예방과 관리를 해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 저작권자 © 메디컬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