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상세 보기

Home > 기사 상세 보기

김윤숙산부인과, 잠실산부인과, 잠실여의사산부인과

여성질염 예방법과 가벼운 질염증상 합병증 유발 될 가능성 있어...

작성일 : 2020-06-03 12:09 작성자 : 최정인


ⓒ사진 메디컬코리아뉴스 김윤숙산부인과 대기실 내부

 

미혼 여성이 산부인과를 찾게 되는 가장 큰 원인은 바로 질 분비물로 인해 생활에 불편을 겪는다거나 면역력이 감소하여 외부에서 유해균이 들어오면 여러 가지 정상균들의 균형이 깨지면서 발생한다.


세균성 질염은 정상적으로 질 내에서 살면서 질을 산성으로 유지하는 유산균이 없어지고 다양한 혐기성 세균이 증가하면서 발생하는 질 내 감염증으로 면역력 약화 및 잦은 성교, 질 깊숙한 곳까지 씻어내는 질 세척 등이 원이 될 수 있으며 질 분비물이 누런색이나 회색을 띠고 비린내가 나며, 특히 생리 전후 또는 성관계 후에 증상이 심해지거나 증상이 전혀 없는 경우도 있다.


이처럼 여성의 질염은 보기보다 심각하여 조기에 치료하지 못하고 장기간 방치될 경우엔 만성 질염으로 악화되어 골반염, 방광염, 복막염,난소염, 자궁 내막염 등 원인이 될 수 있고 임신 중에 합병증을 일으킨다면 태아를 둘러싸고 있는 양막에 염증이 생겨 양수가 일찍 터져 조산의 가능성이 있다.



우선 질염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는 질 유산균을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다만 시중에서 여성 유산균을 구입하기 전에 유의사항으론 반드시 기능성 여부를 확인하여야 한다. 식약처로부터 인증받은 질 내 유익균 증식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제품을 먹는 것이 좋고 평소에 꽉 끼는 옷이나 바지를 피하며 샤워 후에는 잘 건조하고 통기성이 좋은 속옷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또한 질 세척을 너무 자주 하는 것은 오히려 좋지 않고 향이 강한 세정제나 알칼리성 비누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사진 메디컬코리아뉴스 김윤숙산부인과 김윤숙대표원장

 


잠실 김윤숙산부인과 대표원장은 질염은 빨리 치료를 받지 않고 방치해두면 합병증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의료지식이 풍부하고 여의사 산부인과에서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평소 소홀했던 여성질환을 관리하고 예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고 전했다.

 

 

“ 저작권자 © 메디컬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